붓으로 작업할때 드러나는 습관화된 테크닉의 가…

붓으로 작업할때 드러나는 습관화된 테크닉의 가벼움을 극복하기 위해 작년부터 면봉으로 그리기 시작했다 자유롭게 뒤엉킨 숲의 울창함을 드러내기위해 물감을 캔버스에서 섞으며 두텁게쌓아올렸는데 최근엔 이 과정끝에 넓은 긁개로 물감을 긁고 남은 잔상들로 작업을 하고있다 90 9 72 7 2017

Leave a Reply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

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:

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> <strike> <strong>